목쓰림 역류성식도염, 담적병 치료로 접근 > 기사속보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조네트워크

콜 교육 홈피
HOME > 고객센터 > 기사속보

고객관리를 위한 효과적인 전략,
[조네트워크 컨설팅]

고객센터

고객친절 365 상담센터

02.558.2017

ㆍ주중/평일 : 오전9시 - 오후6시 ㆍ점심시간 : 오후12시 - 오후1시 ( 주말,공휴일 휴무 )
기사속보
기사속보
  • 오영실
  • 20-07-06 14:11
  • 1,791

목쓰림 역류성식도염, 담적병 치료로 접근

본문

제목 목쓰림 역류성식도염, 담적병 치료로 접근
작성자 오영실
작성일 2020-07-06 14:11:50 조회수 1791
내용

목쓰림 역류성식도염, 담적병 치료로 접근

오영실 기자 │ 승인 2020.07.06. 14:11

 


 

먹고 바로 눕는 현대인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러한 생활습관은 비만뿐만 아니라 위장 역류를 일으켜 역류성식도염을 유발하기도 한다. 역류성식도염은 위장 안에 머물러 있어야 할 위산, 펩신 등의 내용물이 식도를 통해 넘어와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증상을 방치하거나 지속될 시 위와 연결된 식도 아랫부분이 손상되면서 식도 협착이 생기고, 최악의 경우 식도암까지 발전할 수 있다고 한다.

 

강남위담한방병원 나병조 원장은 '이렇게 잘 낫지 않는 역류성식도염은 담적병에 의해 발생할 수 있다. 담적병이란 한의학에서 말하느 것으로, 평소 바르지 못한 식생활습관으로 인해 소화되지 못한 음식 노폐물이 쌓여 썩는 과정에서 형성된 담 독소가 위장 외벽에 쌓이고 굳어지는 것을 말한다. 담 독소는 위장과 그 주변 조직을 굳게 만들어 역류, 소화불량, 잦은 체기, 배변장애 등 다양한 위장병 증상을 유발한다'고 한다.

 

이어 '담적병은 위장 내 조직이 아닌 외 조직에 형성되기 때문에 내시경, MRI, CT 등의 일반 검사로는 확인이 어려울 수 있다. 검사가 어려운 위장 외벽의 상태는 EAV검사(경락공릉진단기)로 확인이 가능하며, 위장의 담적 뿐만 아니라 전신의 상태도 함께 검사할 수 있다. 또한 한의학 전문의의 맥진, 복진, 설진을 통해서도 담적 유무 및 위장 손상 범위를 알 수 있다'고 한다.

 

또한 '위장 외벽에 형성되는 담적은 내 점막과 외 조직까지 치료할 수 있는 방법이 필요하다. 위장 외벽까지 침투할 수 있는 한약으로 담 독소를 분해 및 배출하고, 아로마와 소적치료 같은 온열치료로 굳은 위장 근육 조직을 풀어주어야 한다'고 전했다.

 

나병조 원장은 '담적 치료는 위장 조직을 정상적인 상태로 되돌릴 수 있도록 고안되었기 때문에 음식 조절만 잘한다면 재발에 대한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 하지만 치료는 개인의 증상과 체질에 따라 효과와 기간이 상이할 수 있다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고 한다. 이어 '야식, 인스턴트 음식 섭취, 식후 바로 눕기 등 잘못된 식습관을 유지한다면 담적병 증상은 급격히 악화될 수 있다. 증상 개선을 위해서는 건강하고 바른 식생활 습관을 꾸준히 유지하는 것이 좋다. 오랫동안 천천히 먹고, 자신에게 맞는 운동을 생활화 한다면 담적병 치료 기간 단축과 효과를 높이는데 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조네트워크(jonetwork)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