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류성식도염 잦다면, 담적병 의심해봐야 > 기사속보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조네트워크

콜 교육 홈피
HOME > 고객센터 > 기사속보

고객관리를 위한 효과적인 전략,
[조네트워크 컨설팅]

고객센터

고객친절 365 상담센터

02.558.2017

ㆍ주중/평일 : 오전9시 - 오후6시 ㆍ점심시간 : 오후12시 - 오후1시 ( 주말,공휴일 휴무 )
기사속보
기사속보
  • 김진환
  • 20-12-01 15:11
  • 711

역류성식도염 잦다면, 담적병 의심해봐야

본문

제목 역류성식도염 잦다면, 담적병 의심해봐야
작성자 김진환
작성일 2020-12-01 15:11:00 조회수 711
내용

역류성식도염 잦다면, 담적병 의심해봐야

김진환 기자 │ 승인 2020.12.01. 15:11

 


 

 

가게를 운영하는 정씨(34세, 여)는 식사 시간이 일정하지 않다. 아침은 거를 때가 잦았고, 빈속에 오전 내내 커피를 물처럼 마실 때가 많았다. 늦게까지 일을 하고 집에 가면 언제나 저녁은 배달 음식으로 해결하곤 했다. 귀가시간도 들쭉날쭉이라 제 시간에 식사하기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닐 수 없었다.

그러나 이는 정씨만의 일이 아니다. 바쁜 현대인들의 경우 야근, 학업, 피곤 등을 이유로 식사 시간이 불규칙할 때가 많다. 때문에 아침을 거르고, 저녁을 먹은 후 바로 잠자리에 들거나, 짧은 시간에 식사를 해결하기 위해 인스턴트를 자주 먹는 등의 잘못된 식습관을 갖게된다. 이러한 생활방식은 훗날 ‘역류성식도염’과 같은 위장 질환을 가져올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역류성식도염은 현대인들에게 매우 익숙한 위장 질환으로 위액이 식도로 역류하면서 식도 점막을 자극하는 질환을 말한다. 주로 소화불량과 입 냄새, 쉰 목소리, 복통과 같은 증상을 불러오는데 이외에도 원인을 알 수 없는 가슴 통증, 목에서 느껴지는 이물감이 나타나곤 한다.

증상이 나타나게 되면 원인을 진단받고 치료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만 문제는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도 소화불량이라 치부하여 소화제만 복용하는 것에 그친다는 것이다. 원인을 치료하지 않는다면 지속적인 역류성식도염 증상으로 인하여 점막에 궤양과 출혈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역류성식도염이 발생하게 되는 원인은 매우 다양할 수 있는데, 한의학에서는 역류성식도염의 원인을 담적병으로 보고 있다. 강남위담한방병원 나병조 원장은 “역류성식도염은 잘못된 식습관, 스트레스, 맵고 짠 음식의 잦은 섭취, 술, 담배로 인해 위장에 독소가 쌓여 위와 장을 딱딱하게 굳게 만드는 담적이 원인”이라며 “담에 의해서 위장이 딱딱하게 굳어지면 바로 윗부분인 식도 아래 괄약근까지 운동력이 떨어지면서 꽉 조여지지 못하고 자주 열리게 되어 위 속의 내용물이 다시 식도로 올라가 역류성식도염이 생긴다”고 설명했다.

담적병에 의한 역류 증상이 발생하면 소화제를 먹어도 잘 낫지 않게 되며 이런 경우, 담적병에 의해 굳어진 부위를 풀어내는 치료를 시행하는 것이 좋다. 나 원장은 “식도 점막 주변에 쌓여 식도를 딱딱하게 굳게 만든 담적을 풀어주고 담 독소를 제거해야 역류성식도염이 치료된다”면서 “이와 동시에 위장 기능을 강화시켜줘야 한다. 담을 없애는 발효한약, 아로마 온열치료, 복부온열도포법 등 여러 치료를 동시에 진행시켜 식도와 위장 환경을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하지만 치료는 개인의 체질과 증상에 따라 상이할 수 있다는 점을 유의해야한다.
 

치료 후에는 식습관과 생활습관 관리도 빼놓지 않고 실시되어야 한다. 폭음, 폭식, 야식, 음주를 피하고 균형잡힌 식단을 구성하여 치료 이후에도 유지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음식 접취 후 바로 눕는 습관은 되도록 피하고 틈틈이 스트레칭 및 유산소 운동을 꾸준히 해 주는 것도 도움이 된다. 

 

저작권자 © 조네트워크(jonetwork)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