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장하면 복통 증상 신경성위염, 담 독소 제거하는 치료해야 > 기사속보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조네트워크

HOME > 고객센터 > 기사속보

고객관리를 위한 효과적인 전략,
[조네트워크 컨설팅]

고객센터

기사속보
기사속보
  • 권수영
  • 21-08-31 14:36
  • 1,993

긴장하면 복통 증상 신경성위염, 담 독소 제거하는 치료해야

본문

제목 긴장하면 복통 증상 신경성위염, 담 독소 제거하는 치료해야
작성자 권수영
작성일 2021-08-31 14:36:23 조회수 1993
내용

긴장하면 복통 증상 신경성위염, 담 독소 제거하는 치료해야 

권수영 기자 │ 승인 2021.08.31. 14:36 

 

 

38세 프리랜서 강사 A 씨는 심한 위염 증상으로 한 달에 한 번 꼴로 응급실에 간다. 그게 벌써 10년째다. 처음에는 소화가 안되고 더부룩한 느낌, 속 쓰림, 구토 정도에 그쳤는데, 점점 속이 꼬이는 듯한 뒤틀리는 느낌과 함께 심한 구토와 설사가 동반됐다. 병원에선 신경성 증상이니 스트레스를 조심하라는 진단만 들을 뿐이었다.
 

불규칙한 식습관, 자극적인 음식 섭취, 각종 스트레스에 노출되어 있는 현대인들에게 소화불량은 매우 흔하다. 체한 듯이 식사 후에 속이 더부룩한 느낌, 속이 쓰리거나 심한 통증이 동반되기도 하며, 배에 가스가 가득 차 트림과 방귀가 자주 나온다. 하지만 막상 병원을 찾거나 정밀 검사를 받아 봐도 아무런 원인이 없다며 신경성위염 진단을 받곤 한다.

신경성위염은 기능성소화불량이라고도 불린다. 내시경을 비롯한 검사 상 염증, 궤양 등의 이상은 발견되지 않았으나 지속적인 소화 장애 증상이 나타날 때 진단 받는다. 대개 과도한 스트레스, 불안, 긴장 등과 같이 심리적인 원인에 의해 유발된다. 그러나 불규칙적인 생활, 잘못된 식습관, 과음 등에 의해 위장 기능이 지속적으로 약화되면서 발생할 수도 있어, 복합적인 원인을 고려해봐야 한다.

한의학에서는 이 같은 신경성 위염의 원인을 담적에 있다고 설명한다. 담적이란, 잘못된 식습관에 의해 위장 내에 미처 소화되지 못하고 남은 음식 노폐물이 부패하면서 생긴 담이라는 독소 물질이 쌓여서 굳어지는 것을 말한다.

위장에 담적이 있으면, 위장이 점점 굳어 운동성이 저하된다. 이로 인해 소화 능력이 점점 약해지면서 결국은 각종 소화불량 증상으로 연결된다. 특히 스트레스나 불안감 등 심리적인 문제가 있으면 위장이 제 기능을 하기 어려워지며, 속쓰림, 잘 체함, 명치 답답함, 등이 발생하게 된다고 한다.

허봉수 강남위담한방병원 원장은 “각종 위장 이상 증상으로 괴로운데, 신경성이라는 진단이 내려지면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경우, 담적에 의한 증상을 의심해본 후 진단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 담적을 확인하려면 복진, 설진 등의 한의학적 검사를 비롯하여 위장 기능의 상태를 세부적으로 파악하는 경락공릉기기(EAV)를 통한 진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진단상 담적 정도가 확인되면, 담적을 제거해 위장의 기능을 정상적으로 되돌리는 치료를 고려하는 것이 좋다. 치료는 개인의 증상마다 다르게 이루어질 수 있음을 유의해야 하며, 신경성위염을 앓았던 경우라면, 특히 스트레스를 심하게 받으면 증상이 악화되므로 환자 스스로 스트레스를 이기는 방법을 찾는 것이 바람직하다”고한다.

또한 “항상 즐거운 마음으로 생활하고 긍정적으로 사고하며,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한 취미 생활을 즐겨보는 것도 좋다. 그 외에도 잘못된 식습관에 의해서도 발생하기 때문에, 식사 시간이 일정치 않거나 허겁지겁 밥을 먹는 습관, 폭식이나 과식은 고치는 것이 좋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조네트워크(jonetwork)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